티스토리 뷰

개그맨 컬투 정찬우가 상황에 맞지 않은 발언으로 누리꾼에게 질타를 받고 있습니다.

 

 

 

지난 30일 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 김주혁에 대한 애도의 글로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REST IN PEACE”라는 글을 국화꽃 일러스트와 함께 올렸습니다.

 

그러나 정찬우는 해당 글에 “꽃 예쁘네”라는 댓글을 달았고, 이에 누리꾼들의 비난이 쏟아졌습니다.

 

발언 논란이 불거지자 정찬우는 31일 자신의 SNS에 “진심으로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아무 생각 없이 댓글을 남겨 많은 분들에게 상심을 드렸네요. 뭐라 할 말 없이 저의 부주의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실망을 남겨드려 죄송합니다. 저의 잘못을 인정합니다. 죄송합니다. 죄송하단 말밖에 할 말이 없네요. 진심으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사과 글을 게재했습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김동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