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마린보이' 박태환 선수가 무용학도 박 씨와 열애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박씨가 2002년 월드컵 축구대회 조직위원장을 맡았던 故 박세직 재향군인회 회장의 친손녀라는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故 박세직 회장은 1933년생으로 경북 칠곡에서 태어나 부산사범고등학교를 거쳐 육군사관학교를 졸업, 육군 소위로 임관했습니다.

 

육군사관학교 12기로 대통령 안보담당 특보와 국방부 장관 보좌관, 육군 보병 제3사단장, 육군 수도경비 사령관을 거쳐 지난 1981년 육군 소장으로 예편했습니다.

 

이후 국가안전기획부 제2차장, 총무처 장관, 체육부 장관이 돼 전임자 노태우와 함께 86 아세안 게임 기획과 준비, 88 서울올림픽 조직위원회 위원장을 맡았습니다. 박세직 회장은 또 한나라당의 전신인 민자당과 신한국당 등에서 제14, 15대 국회의원을 역임했습니다.

 

그는 2006년 대한민국 재향군인회 31대 회장에 선출되며 각종 안보, 강연 활동, 보수단체 활동에도 참여했습니다. 하지만 2009년 과로로 인한 급성 폐렴으로 병원에 입원했고, 향년 77세로 사망했습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김동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