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달이 태양을 완전히 가리는 개기일식이 미국에서 펼쳐졌습니다.
개기일식이 미 전역을 관통한 건 99년 만에 처음인데요.
영상 통해서 신비로운 우주쇼를 감상해보시죠.


 


 


하늘이 갑자기 어두워지나 싶더니 달이 태양을 삼켜버립니다.

달 주변으로 태양이 만들어 낸 코로나가 밝은 빛을 내뿜습니다.

개기일식이 펼쳐지는 순간, 경이로운 광경을 지켜보는 사람들의 입에선 탄성이 쏟아집니다.

 

▶ 인터뷰 : 관측자
- "진짜 멋있었어요. 태양 전체가 달에 덮어졌고 완전히 어두워졌어요. 정말 놀라워요."

 

▶ 인터뷰 : 관측자
- "이런 걸 볼 기회가 많지 않아요. 평생 한 번이죠."

 

개기일식이란 달이 지구 주위를 공전하다가 태양과 달, 지구가 일직선으로 놓이면서 달이 태양을 완전히 가리는 천체 현상을 뜻합니다.

1시간 33분 동안 지속한 이번 개기일식은 오리건주를 시작으로 미국 12개 주에서 관측됐습니다.

개기일식은 2년에 한 번씩 찾아오지만, 이번처럼 미국 전역을 관통하는 개기일식이 관측된 건 99년 만입니다.

 

▶ 인터뷰 : 비알 / 나사 과학자
- "선글라스를 꼈다고 하더라도 태양을 직접 바라보는 건 절대 안전하지 않습니다."

 

우주쇼를 볼 수 있는 명당자리마다 사람들이 몰렸고, 관련 상품이 며칠 전부터 출시될 정

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 내외도 막내아들과 함께 직접 참관에 나선 모습이 언론에 포착됐습니다.

우리나라에선 오는 2035년 9월에나 일부 지역에서 개기일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