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19일에 이어 20일에도 때 이른 겨울 한파가 계속될 전망입니다.
특히, 중부 지방에는 오후에 눈이 오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여 교통안전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19일 아침 서울의 수은주가 영하 6.6도까지 내려가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웠고, 한낮에도 찬바람이 매섭게 불었습니다.

북서쪽에서 찬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면서 영하 30도에 달하는 차가운 공기가 남하해 기온이 크게 떨어진 겁니다.

월요일인 20일도 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중부 지방 곳곳에는 오후부터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눈이 오는 지역에는 1cm 안팎의 눈이 쌓이는 곳도 있어 퇴근길 빙판 사고 등 주의가 필요합니다.

중부지방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8도에서 5도, 낮 최고기온은 3도에서 12도의 분포를 보이겠습니다.

이번 추위는 21일 낮부터 예년 기온을 회복하며 잠시 누그러질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수능일'인 23일에는 다시 영하권 추위 속에 중부와 호남 지방에 오후부터 눈이 내릴 전망입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