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文 대통령, 국군의날 행사서 "이기는 군대 돼야…전작권 환수가 군 발전시킬 것"

 



문재인 대통령이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이기는 군대가 되어야 한다.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대응능력 확보가 최우선"이라고 밝혔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이날 오전 경기 평택 해군 2함대 사령부에서 열린 제69주년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공격형 방위시스템 킬체인과 한국형 미사일 방어체계를 더욱 강화해야 하며, 철저한 응징을 위한 첨단 응징능력도 획기적으로 발전시켜야 한다"고 했습니다.

이어 "강력한 한국형 3축 체계는 우리 군 독자적 능력의 핵심전력인 만큼 조기 구축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안보는 말이 아니라 행동으로 실천하는 것이며 평화는 구호가 아니라 각고의 인내와 실천 속에서 유지되는 것임을 우리 호국 역사는 보여준다"며 "우리 정부는 강한 안보, 확고한 평화의 길을 걷고 있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김동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