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건강기능식품 중에서 한 번쯤은 먹어본 것이 비타민제일 거예요.

이제는 거의 선택이 아닌 필수라고 할 수 있죠.

 

 

 

 

우리나라 국민들이 비타민제를 많이 챙겨 먹지만,

 

국민 중 절반은 비타민 부족이라고 합니다.

 

 

 

 

우리나라 국민에게 부족한 비타민 1위가

바로 비타민 D

 

성인 남성의 91%, 성인 여성의 93%

비타민 D가 결핍

 

비타민D가 부족하면

골다공증, 당뇨, 심장병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결핍률 2위는 비타민 C

국내 성인 57.6%가 결핍

 

비타민C가 없다면 사망할 수도...

몸에 비타민C가 하나도 없다면 아드레날린 생성이

안 되고 심장 박동이 이루어지지 않아 사망할 수 있어요.

 

 

 

 

 

 

3위인 비타민 A 45.3%가 결핍

 

 

 

 

비타민 결핍이 일어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비타민을 잘못 먹고 있기 때문입니다.

 

 

아래 영상을 통해서 올바른 비타민제 섭취법을 알아볼까요?

 

 

 

 

 

 

 

 

결핍률 3비타민 A를 채워줄 식재료는 무엇?!

 

 

 

 

바로 메추리 알

 

달걀의 약 1/5 크기로 장조림과 같이 반찬으로 많이 먹죠.

 

 

 

 

메추리 알이 비타민 A를 채워주는

식재료인 이유는 무엇일까요?

 

 

 

 

동의보감에서는 정력과 혈기를 보하는 데 좋다고

기록되며 장기의 활동성을 높여주는 비타민 A가 풍부

 

 

일반적인 육류보다 많은 비타민 A가 들어있어서,

한 끼에 네 알씩 하루 열두 알이면

비타민 A 하루 권장량을 충족시킬 수 있습니다.

 

 

 

 

 

달걀의 경우 살충제 파동이 일어났는데,

메추리알은 살충제로부터 안전할까요?

 

 

 

 

살충제를 쓰는 이유는 닭의 경우 사육 기간이

65~80주 정도로 길어지면서 진드기 등이 생기기 때문!

 

 

메추리 같은 경우는 한 40주면 도태되고

또한, 야생성이 강해서 진드기가 잘 생기지 않아요.

 

따라서 살충제를 사용하지 않고 사육할 수 있습니다.

 

 

 

 

 

메추리알을 올바르게 섭취할 방법은 무엇일까요?

 

 

 

 

저염 메추리알 장조림

 

 

- 재료 -

 

메추리알, 소금, 식초, 양조간장, 다시마,

올리고당, 통마늘, 닭가슴살, 꽈리고추, 깨

 

 

 

 

메추리알 30를 찬물에 넣고 삶아주세요.

 

 

 

 

이때 소금식초를 한 숟가락씩 넣고

 

 

 

 

10간 삶은 메추리알은 찬물에 담가 식혀주세요.

 

 

 

 

 

 

TIP 삶은 메추리알 쉽게 까는 법

 

 

 

 

 

삶은 메추리알을 소쿠리에 넣고 흔들어 shake it

 

 

깨진 껍데기 사이로 티스푼을 밀어 넣어주면!

 

깔끔하게 벗겨지죠?

 

 

 

 

 

2컵에 양조간장 반 컵, 다시마 2조각,

올리고당 2스푼을 넣고 끓여주세요.

 

 

 

 

 

삶은 메추리알

통마늘 7개를 넣고~

 

 

 

 

 

닭 가슴살은 삶아서 잘게 찢어 메추리알과 함께 조려줍니다.

 

 

 

 

 

꽈리고추는 깨끗이 씻어 꼭지를 따고 포크로 구멍을 송송~

 

꽈리고추 15개를 넣고 조린 후 숨이 죽으면 불을 끄세요.

 

그리고 를 솔솔 뿌려주면~

 

 

 

 

저염 메추리알 장조림 완성!

 

 

 

 

메추리알 섭취 시 주의할 점!

 

콜레스테롤에 민감하신 고혈압 고지혈증 환자분은

하루 5 이내로 드시는 것이 좋습니다.

 

 

 

 

 

맛도 좋고 영양도 좋은 메추리알로 부족한 비타민 A를 채워봐요.

 

 

 

 

 

다음에도 좋은 정보를 가지고 찾아오겠습니다 :)

  < MBN 인턴 에디터 김동후 >

 

 

 

 

< 다음 티스토리 >

 

형과 함께라면~ 동생과 함께라면~ 오늘 여행도 맑음

 

인생은 타이밍! 사랑도 타이밍! 준비한 자만이 잡을 수 있다?!

 

 

 

< MBN 인턴 에디터 김동후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아래 배너를 눌러 다양한 포스트를 만나보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