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북한이 29일 새벽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습니다.
지난 9월 '화성-12형'을 발사한 지 75일 만의 도발입니다.

 

 


북한이 29일 새벽 3시 17분쯤 평안남도 평성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습니다.

 

북한이 평성 지역에서 미사일을 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번 미사일은 장거리 탄도미사일로 고도 4,500km에서 960km를 날아갔다"고 밝혔습니다.

 

고도와 비행거리로 추정했을 때, 이번 미사일은 지난 7월 2차례 고각 발사한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급인 '화성 14형'일 가능성이 유력합니다.

 

미 국방성도 이번 미사일을 ICBM급으로 잠정 평가했습니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지난 9월 15일 중장거리탄도미사일 '화성-12형'을 발사한 이후 75일 만입니다.

 

당시 '화성-12형'은 일본 상공을 통과해 3,700km 떨어진 북태평양상에 떨어졌습니다.

 

앞서 한미 군 당국은 북한이 최근 미사일 기지에서 추적 레이더를 가동하고 통신 활동이 급증한 정황을 포착하고 북한의 미사일 도발이 임박했음을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