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8학년도 수능이 지진의 여파로 일주일 연기됐지만

16일 국내 주식 개장시간은 미리 공지한 대로 평소보다 1시간씩 늦춰집니다.

 

 


한국거래소는 수능 시험일로 예정됐던 16일 유가증권(코스피)시장, 코스닥시장의 개·폐장 시간이 각각 1시간씩 미뤄진다고 밝혔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증시 개장 시간이 금융시장 등과 폭넓게 연관돼 있고, 이미 공지된 개장 시간을 급히 변경하는 것이 금융·자본시장의 신뢰도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판단에 이렇게 결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거래소는 연기된 수능일인 23일에도 증시 개·폐장 시간을 1시간씩 미룰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외환시장 역시 기존에 공지된 수능 일정대로 평소보다 1시간 늦은 오전 10시에 개장합니다.

 

다만 폐장시간은 평소와 같은 오후 3시 30분입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김동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