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배우 송선미 씨의 남편이 흉기에 찔려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돈 문제가 이유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21일 오전 11시 40분쯤 한 변호사 사무실에서 사람이 흉기에 찔려 피를 흘리고 있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습니다.

피해자는 배우 송선미 씨의 남편인 40대 고 모 씨였는데, 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을 거뒀습니다.
피의자는 고씨의 지인인 조 모 씨로, 미리 범행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 씨는 피해자의 유산 소송 문제와 관련해 고 씨에게 도움을 줬지만, 약속한 금품을 받지 못하자 앙심을 품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조 씨를 현장에서 긴급체포해 자세한 범행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박예은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