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육상 남자 100미터 달리기의 김국영이 이틀 만에 자신의 한국신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10초0대에 진입하며 9초대 달성 가능성까지 열렸습니다.

 

 

10초 07. 이틀 만에 자신의 기록을 0.06초나 앞당긴 김국영은 포효했습니다.

닿지 못할 목표로 여겨지던 10초0대 고지를 밟으며 대한민국 육상의 새로운 역사를 쓴 겁니다.

 

▶ 인터뷰 : 김국영 / 광주광역시청
- "지난해 올림픽 실패 이후로 이갈고 노력했고요. 9초대 눈앞에 왔는데, 더 노력해서 기록 세웠다고 자만하지 않고…."

 

고작 19살의 나이로 고 서말구 교수의 한국신기록을 31년 만에 깬 김국영은 지난 7년 동안 고독한 싸움을 하며 5번이나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