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김정은은 당분간 핵에 더 집착할 생각인가 봅니다.
앞으로 최강 핵 강국으로 더 전진하자고 주문했고, 화성-15형을 개발한 인사들에게 훈장과 금메달을 주고 연회까지 베풀었습니다.

 

 

 

한 손에 담배를 든 김정은이 기분 좋은 표정으로 간부들의 의전을 받습니다.

 

이어 연단에 올라서 군수공업대회 폐막 연설을 하자 모두가 일제히 메모를 시작합니다.

 

▶ 인터뷰 : 조선중앙TV
-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우리 공화국은 세계최강의 핵 강국, 군사 강국으로 더욱 승리적으로 전진 비약할 것이라고 천명하시면서 힘차게 싸워 나아가자고 호소하셨습니다."

 

지금까지 핵·미사일 개발에 머무르지 말고 최강 핵 강국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더 나아가야 한다는 지침을 준 겁니다.

 

이어 화성-15형 미사일 개발자들에게 훈장과 김일성, 김정일 이름을 새긴 시계 그리고 금메달을 주는 표창식까지 진행됐습니다.

 

행사 도중 장창하 국방과학원장과 김정은이 말을 주고받고, 전일호 군 중장에게는 김정은이 환한 표정으로 말을 건네는 모습을 공개했습니다.

 

김정은이 미사일 개발 실무진들을 얼마나 아끼는지 부각하기 위한 것으로 보입니다.

 

주석단에서 김정은의 양옆 자리도 이들의 몫이었습니다.

 

마지막으로 김정은은 미사일 개발자들과 단체 사진을 찍고, 이들에게 연회를 베풀었습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