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일 '옵션열기'라는 단어가 주요 포털사이트를 뜨겁게 달궜습니다.
현 정부를 비판하는 댓글 부대가 여전히 운영되고 있는데, 그 부대에서 작성한 댓글에 '옵션열기'란 단어가 있다는 것입니다.

 

 

 


논란의 시작은 "문재인 정부를 비판하는 댓글 부대가 여전히 운영 중이고 그 증거가 있다"는 한 라디오 방송이었습니다.

 

 

▶ 인터뷰 : 김어준 /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7일)
- "댓글을 달 때 위에서 지시를 받아서 그걸 자기 아이디로 카피해서 댓글을 달았는데, 맨 앞에 옵션열기라는 내용과 상관없는 메뉴가 있는데 그걸 카피해서 갖다 붙여넣은 거예요."

 

김 씨는 컴퓨터에 익숙지 않은 고령의 댓글 부대원들이 댓글을 올리는 과정에서 이런 현상이 발생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해당 포털 측은 자신이 단 댓글을 복사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현상에 불과하다고 설명했습니다.

 

▶ 인터뷰(☎) : 포털 업체 관계자
- "댓글 모음 옆에 화살표 부분의 이름이 옵션열기거든요. 그걸 카피했을 때는 옵션열기라고 텍스트로 나가게 되는 것 같습니다."

 

실제로 해당 포털사이트 기사에 댓글을 달 때, 자신이 단 댓글을 그대로 복사한 뒤 붙여넣기를 하면 맨 위에 '옵션열기'라는 글자가 나타납니다.

 

따라서 '옵션열기'란 단어가 있다는 이유로 댓글 부대의 공작이라고 보기에는 힘들다는 지적입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