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앞으로 정부가 사업장을 근로 감독할 때는 반드시 직장 내 성희롱이 있는지 조사하고

처벌 수위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직장 내 성희롱을 제대로 조치하지 않을 경우 사업주는 최대 징역형에 처합니다.

 

 

 

 

신입 여직원이 남자 직원들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에 휩싸인 한샘사건.

 

간호사들에게 노출이 심한 옷을 입게 하고 선정적인 춤을 강요한 한림대학교 성심병원.

 

 

정부가 최근 사회적으로 큰 논란을 일으킨 직장 내 성범죄에 대한 처벌을 대폭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앞으로 사업체를 상대로 한 근로 감독 시 직장 내 성희롱 조사는 반드시 포함됩니다.

 

또 현재 500만 원 수준의 과태료를 상향 조정하고, 처벌 수위도 최대 징역형까지 강화합니다.

 

이와 함께 성범죄를 본 피해 직원이 상담이나 신고를 쉽게 할 수 있도록, 사이버신고센터의 설치도 권고했습니다.

 

한편, 고용부는 최근 성희롱 논란을 일으킨 성심병원과 한국국토정보공사를 상대로 근로감독에 나설 예정입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