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어금니 아빠' 이영학 씨가 딸의 친구를 상대로 음란 행위를 하다 피해 학생이 깨어나 반항하자 살해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한편, 아빠를 도와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는 이 씨의 딸에 대한 구속영장은 기각됐습니다.



현장검증에 모습을 드러낸 '어금니 아빠' 이영학 씨는 범행 동기를 묻는 말에 대답이 없었습니다.

-"왜 죽이셨어요?"
-"…."
-"피해 여성에게 한 말씀 해주세요!"
-"…."

경찰 조사 결과 이 씨는 피해 학생에게 음란행위를 하다, 피해자가 깨어나 반항하자 살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씨는 수면제를 탄 드링크제를 먹고 잠이 든 피해자를 만지는 등 음란 행위를 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다만, 이 씨가 성 기능 장애가 있어 성폭행은 하지 않았고, 이물질을 사용하는 변태적 행위도 없었다고 조사됐습니다.

이 씨는 피해자가 의식을 차리고 저항하자 당황해 끈 같은 것으로 목을 졸라 살해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오늘(13일) 오전 기소 의견으로 이 씨를 검찰에 송치하고 최종 수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수사 결과에는 이 씨가 피해자를 범행 대상으로 삼은 이유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피해자에게 수면제를 먹이고 시신을 유기하는 등의 혐의를 받는 이 씨의 딸은 구속영장이 기각됐습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