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말복인 11일 아침은 더 선선해진 공기로 하루를 시작하고 있습니다.

 

 

 

 

수도권과 강원에서 10~60mm, 충청과 남부지방에서는 5~40mm의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를 동반하겠습니다. 시간당 30mm 이상의 세찬 비가 집중될 수 있겠습니다.

아침저녁 공기가 선선하니까, 낮 더위도 나아지겠지라는 생각은 접어두셔야겠습니다.

제주도와 전남, 경남에서는 폭염 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서울과 수원 대구 31도까지 오르면서 10일보다 많게는 약 6도가량 높겠습니다.

열대야가 나타나는 지역이 많이 줄었습니다. 남해안에서만 25도를 웃돌고 있습니다.
하지만 낮 동안에는 다시 기온이 크게 오릅니다. 서울 31도, 청주 32도, 광주 33도가 되겠습니다.


주말 동안 대체로 구름만 지나겠습니다. 다가오는 월요일과 화요일에는 전국에서 비 소식이 들어 있습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