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소녀시대 수영, 서현, 티파니가 팀 탈퇴를 하는 가운데 멤버들의 향후 행보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10월 9일 소녀시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소녀시대는 저희 SM에게도 팬 여러분께도 아주 소중하고 의미 있는 그룹이다. 멤버들 또한 해체는 전혀 생각하지 않고 있다”라며 “다만 계약이 종료된 멤버들이 있으므로 소녀시대의 향후 활동 방향에 대해서는 멤버들과 논의해 신중하게 결정하겠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이로써 소녀시대 태연, 윤아, 효연, 유리, 써니 멤버 5인만 SM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완료한 상태입니다.

 

앞서 티파니는 유학과 해외 진출 계획을 밝힌 바 있으며, 수영과 서현은 배우 활동에 전념하며, 재계약을 한 멤버들은 5인 체제로 소녀시대 활동과 함께 개인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으로 보입니다.

 

한편 소녀시대는 2017년 10주년 기념 앨범 정규 6집 ‘Holiday Night’를 발표한 바 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김동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