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극장에서 영화 보실 때 팝콘과 콜라를 즐기시는 분들 많으실 겁니다.
그런데 무심코 먹는 팝콘 세트가 '설탕 덩어리'라는 사실, 알고 계십니까?

 

 

 

입장하는 관객들 손마다 팝콘과 콜라가 들려 있습니다.

영화 보는 재미를 더해주는 팝콘과 콜라는 영화관의 필수 간식처럼 돼 버렸습니다.

 

하지만, 팝콘 세트의 당분과 나트륨 함량을 아는 시민들은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 인터뷰 : 유남석 / 경기 파주시
- 되게 많이 먹죠. 영화 보면서 입도 심심하고 배도 고프고 하니깐.
- (당분이나 나트륨 함유량은 아세요?)
- 아니요. 모르겠어요. 평소에 신경도 잘 안 쓰이고, 잘 보이지도 않고….

 

이렇게 무심코 먹는 팝콘은 설탕 덩어리와 다름없었습니다.

서울시가 국내 3대 멀티플렉스 영화관의 팝콘 세트를 조사해보니, 대용량 팝콘 세트에 들어 있는 평균 당 함량은 72.4g으로 성인 1일 권고섭취량의 72%에 달했습니다.

 

특히 달콤 팝콘과 캐러멜 팝콘은 '당 폭탄'에 가까웠는데, 콜라를 뺀 215g짜리 팝콘 단품에 든 당은 53g으로 팝콘 무게의 4분의 1이 당이었습니다.

 

이런 팝콘 하나를 먹으면 각설탕 17개를 먹는 셈입니다.

 

▶ 인터뷰 : 노창식 / 서울시 식품정책과
- "열량이 없는 음료, (양념이) 가미되지 않은 일반적인 팝콘을 드시기를 권장해 드립니다."

 

3대 영화관 측은 영화관 내 판매 간식의 영양표시를 점검하고 성분정보가 눈에 잘 띄게 노출하는 등 개선 방안을 찾기로 했습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