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김용화 감독의 신작이자 주호민 작가의 인기 동명 웹툰 원작을 영화화한 '신과함께'가 드디어 예고편을 공개했습니다.

 

 


'신과함께'는 저승에 온 망자가 그를 안내하는 저승 삼차사와 함께 49일 동안 7개의 지옥에서 재판을 받으며 벌어지는 이야기입니다.


26일 '신과함께' 예고편은 아비규환이 된 화재현장에서 주변의 상황에 전혀 개의치 않고 서 있는 두 사람의 모습으로 시작됩니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준비 기간 5년, 촬영 기간 10개월 등 장장 6년의 세월을 쏟아부은 영화 '신과함께'만이 보여줄 수 있는 새로운 세계가 모습을 드러낸 것입니다.


모두의 상상 속에서만 존재하던 곳, 아무도 본 적 없지만, 우리도 가야 하는 그곳으로의 여정을 시작하는 저승 삼차사와 '김자홍'이 풀어나갈 이야기에 대한민국의 눈과 귀가 집중되고 있습니다.


예고편과 함께 공개된 포스터는 정의로운 망자 '김자홍'과 그의 재판을 돕는 삼차사가 이승과 저승의 경계를 넘어 어디론가 향하는 모습을 포착했습니다.
어리둥절한 모습으로 삼차사에 의지해 걸어가는 '김자홍'과 익숙한 듯 당당하게 걷고 있는 삼차사의 모습이 극명한 대비를 보여주며 네 사람이 함께 걸어가야 하는 길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커집니다.

 

'신과함께'는 12월 20일 개봉 예정입니다.

 

출처 : Mplay

 

매경닷컴 DC국 인턴 에디터 김동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