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북한이 1년 만에 오늘 6차 핵실험을 감행했습니다.
북한은 이번 실험이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에 장착할 수소탄 실험이었다며 완전 성공을 주장했습니다.


 

 



북한이 3일 오후 6차 핵실험을 감행했습니다.

북한은 핵실험 이후 3시간 만에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에 장착할 수소탄 시험에 성공했다고 발표했습니다.

 

▶ 인터뷰 : 조선중앙TV
- "우리의 핵 과학자들은 9월 3일 12시 우리나라 북부 핵실험장에서 대륙간탄도로케트장착용 수소탄시험을 성공적으로 단행하였다."

 

5차 핵실험 이후 1년 만이자 문재인 정부 들어 처음입니다.

이번 핵실험으로 북한 핵실험장이 위치한 함경북도 풍계리 길주군 일대에서는 5.7 규모의 인공지진이 감지됐습니다.

북한은 순수 자체 기술로 이룬 성과이며, 환경에 어떤 영향도 주지 않았다고 자화자찬했습니다.

 

▶ 인터뷰 : 조선중앙TV
- "전례 없이 큰 위력으로 진행되었지만, 지표면 분출이나 방사성 물질 누출 현상이 전혀 없었고, 주위 생태 환경에 그 어떤 부정적 영향도 주지 않았다는 것이…."

 

국가안전보장회의 전체회의를 긴급소집한 청와대도 북한의 6차 핵실험을 공식 확인했습니다.

 

▶ 인터뷰 : 정의용 /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 "북한이 오늘 우리와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를 무시하고 과거보다 더 강한 핵실험을 실시하였습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