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매년 해오던 한미연합훈련인 을지훈련이 21일부터 시작됐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열고 "을지훈련은 방어적 성격의 훈련"이라며 이를 빌미로 한반도 긴장 상황을 고조시키지 말라고 북한에 경고했습니다.


 

 


세종시 청사와 화상 연결로 이뤄진 첫 을지 국무회의.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해 모든 국무위원과 참석자들이 노란 민방위 옷을 입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한반도 상황이 어느 때보다 엄중하지만, 전쟁은 반드시 막겠다고 다시 한번 강조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정부는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국제사회와 협력하여 현 상황이 전쟁의 위기로 발전하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특히, 을지훈련은 방어적 성격의 훈련이라는 점을 분명히 밝히고, 북한이 오판하지 말 것을 경고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북한은 평화를 지키기 위한 우리의 노력을 왜곡해서는 안 될 것이며, 이를 빌미로 상황을 악화시키는 도발적인 행동을 해서도 안 될 것입니다."

 

 

이어, 추가도발과 언행을 중지하고 국제사회의 대화 메시지에 귀를 기울일 것을 촉구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평화적인 문제 해결을 위한 대화의 문은 항상 열려 있습니다.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과정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기 바랍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