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공관 근무병·조리병에게 갑질 행위를 해 논란을 빚은 육군2작전사령관 박찬주 대장 부부에 대한 추가 폭로가 공개됐습니다.


 

가족이 이른바 '갑질'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박찬주 육군 2작전 사령관이 전역지원서를 제출했습니다.

 

 


 

박 대장의 부인이 근무와 상관없는 잡일을 시키는 것은 다반사였습니다.

 

조리병들의 일이 마음에 들지 않으면 "너희 엄마가 이렇게 가르쳤냐?"라고 질책하며 부모에 대한 욕을 일삼기도 했습니다.

 

 

자신이 데리고 있던 공관병들로 인해 4성 장군이 옷을 벗기는 군 역사상 처음 있는 일입니다.

 

 

 

출처 : Mplay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