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40대 남성이 휴대전화기로 이른바 음란 몰래카메라를 찍다가 출동한 경찰에 검거됐습니다.
경찰에 붙잡히기 직전 몰카 영상을 지워버렸지만, 범행을 저지르던 곳의 CCTV만은 피하지 못했습니다.


 

 

 



가방을 멘 한 남성이 에스컬레이터를 타더니 앞에 있는 여성 뒤로 슬며시 다가갑니다.

휴대전화기를 꺼내 이른바 몰카를 찍으려 하지만, 눈치 챈 여성이 뒤로 돌아서 휴대전화를 뺏으려 시도합니다.

당황한 남성은 여성의 손을 뿌리치더니 곧바로 달아납니다.

 

40대 김 모 씨가 몰카를 찍으려다 도망치는 모습입니다.

▶ 인터뷰 : 목격자
- "어떤 아가씨가 남자를 확 채는 거예요. 남자는 도망가는데 다시 한 번 가랑이를 확 잡아당겨서 넘어뜨렸는데, 결국 남자는 도망갔어요."

 

김 씨는 경찰이 오기 직전, 조금 전 찍었던 사진을 지운 뒤 시치미를 뗐지만, 범행 장면이 찍힌 CCTV 때문에 결국 덜미가 잡혔습니다.  

 

김 씨는 또 같은 혐의로 지하철에서 검거돼 현재 재판을 받고 있는 것으로도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성폭력범죄처벌법 위반 등의 혐의로 김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