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여러분 안녕하세요~!


5월도 어느덧 반이 지났네요?!

(시간이 너무 빠르다 ㅜㅜ)



5월은 식중독에 의한 

세균성 장염환자가 급증하는 시기이기도 한데요.



한여름보다 일교차가 크고 날씨 변화가 심해서

장염비브리오균이나 살모넬라균 등 

세균 증식이 활발해 장염 발생이 급증합니다.







인체 면역세포 70%가 집중된 

장인 만큼 아프면 치명적이겠죠?


그래서 오늘은 5월에 유난히 취약한

 장 건강을 지키는 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그렇다면 5월에 제철이면서,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식재료는 과연 무엇일까요?








장 건강에 도움이 되는 식재료는

바로 다슬기입니다.


다슬기는 청정 1급수에 서식하며

5~6월 산란기라 영양이 가장 풍부하답니다.







다슬기는 아미노산과 타우린이 풍부해

이미 간 기능 회복과 숙취 해소에 도움이 된다고

잘 알려져 있는데요.







다슬기는 어떻게 장 건강에 도움이 될까요?








다슬기에는 초록빛 띄는 엽록소, 

클로로필 성분이 풍부합니다. 


클로로필은 장내 유익균을 

증가 시켜서 장 면역력을 높여주고 


장속의 바이러스 같은 악성 유해물질 흡착해

몸 밖으로 배출하는 것을 도와줍니다.



 






이렇듯 다슬기는 

장의 면역력을 높이고 장 속 유해 세균을 배출

장 건강에 도움이 된답니다 ^0^!















실제로 사진 속 여성 분은

다슬기로 장 건강을 되찾으셨다고 하는데요.








다슬기 껍데기로 장 마사지를 하며

장 건강을 되찾으셨다고 하는데요.


다슬기 껍데기로 어떻게 마사지를 한 걸까요?


영상으로 보고 가겠습니다!




면역력은 업, 유해 세균은 줄여줘 장염 잡는 다슬기 ↓




다슬기 껍데기로도 

장 마사지가 된다니 참 신기하죠?















이번엔 다슬기를 활용한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요리들을 보겠습니다!


입맛도 되살아나게 하고, 기운도 차려주는

다슬기 무침 만드는 법을 봐 볼까요?








먼저 손질한 다슬기를 삶고 

끓는 물에 한 번 더 데쳐줍니다. 







그 다음 찬물에 한 번 헹구고 물기를 쭉~ 빼주면

쫄깃~쫄깃~하고 식감이 더 좋답니다.







다음은 다슬기 무침 양념장입니다.


고추장 1큰술, 올리고당 1큰술, 참기름 1/2작은술,

다진 마늘 1/2작은술을 넣고 섞어주세요.








식초 1-2큰술도 넣어줄건데요.


식초 다슬기의 영양을 업업! 시켜준답니다.











식초가 다슬기의 영양을 배가 시켜주는 이유는?!



엽록소는 그냥 섭취할 경우 우리 몸에서 

흡수율이 겨우 30%밖에 불과합니다.



하지만 식초는 다슬기의 엽록소를 분해

엽록소의 흡수율을 높여줄 뿐 아니라

장내 유익균도 증가한답니다 ^ㅡ^







양념장에 식초 2큰술도 넣고 섞어주세요.








다슬기 무침과 같이 먹으면 더 좋은 재료 

하나 더 알려드릴게요~!


바로 도토리묵입니다.










도토리장과 위를 강하게 하고, 설사를 멎게 하는

효능이 있는 식품입니다.


또 다슬기 무침과 도토리묵을 함께 섭취하면

도토리의 아콘산 성분인체 내부의

중금속과 유해 물질을 배출하는 데 도움을 주죠.







도토리의 타닌 성분 또한 

장염 완화에 도움을 준답니다.







다슬기200g, 채 썬 양배추 한 줌, 오이 반개,

깻잎 5장을 앞서 만든 양념장에 무친 후

도토리묵을 넣어 섞어줍니다.







그러면 장 속 노폐물 배출에 효과적

다슬기 무침 완성!입니다 ^0^














이번엔 좀 더 특별한 

다슬기 활용 요리를 해 볼건데요.







바로 지글지글~ 기름 끓는 소리가

매력적인 다슬기 전입니다 ^^









다슬기의 엽록소 성분은 지용성입니다.


따라서 기름과 함께 섭취한다면, 

체내 흡수율을 높일 수 있답니다.







먼저 부추 50g, 당근 반개, 양파 반개, 

홍고추 1개를 채 썰어주세요.








그리고 가루를 넣어줄건데요.


단순한 밀가루가 아닌 메밀가루를 넣어줄겁니다.







메밀 식이섬유가 풍부

장 속 노폐물을 배출하는데 도움이 된답니다.







메밀가루까지 넣고 섞은 재료에 달걀 1개를 넣어준 후, 

다슬기 삶은 물로 농도를 맞춰주세요.







다슬기 전의 맛과 영양을 높이기 위해

노란빛 강황가루를 양념으로 사용할건데요.


강황에는 장 건강 및 대장암 예방에

도움주는 커큐민 성분이 풍부하답니다.








반죽에 강황 가루 1큰술을 넣고 섞어주세요.


기름을 넉넉하게 두른 후 반죽을 올려주고,

반죽이 거의 익어갈 때 다슬기를 올리고 1분간 구워줍니다.







이렇게 하면 장염완화는 물론 더위에 지친

입맛까지 되살려주는 다슬기 전 완성!


다슬기 전 만드는 방법은 영상으로 자세히 보고 갈게요~




장 건강은 물론 입맛까지 되돌리는 다슬기 전 ↓



















마지막으로 다슬기 섭취 시 주의할 점입니다.


우선 기생충 감염의 위험이 있으니

다슬기는 꼭! 익혀서 드셔 주세요.


또 다슬기는 단백질 함량이 높으니

하루 50g(한 컵) 이내로 섭취해주세요.




5월 초여름에 특히나 위험한 우리 몸 속 장!



영양과 맛, 둘 다 잡은

다슬기 밥상으로 지키면 어떨까요? 











지금까지 MBN포스트였습니다. 감사합니다.
<MBN 인턴 에디터 이윤희>






<다음 티스토리>

디지털남과 아날로그녀의 티격태격 로맨스! MBN 새 수목드라마 '리치맨'♥

시원~한 '오이물김치'로 여름 준비하기!




<MBN 인턴 에디터 이윤희>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아래 배너를 눌러 다양한 포스트를 만나보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