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술을 자주 마시면 간과 같은 내장기관이 상한다는 건 잘 아시죠?


그런데 음주가 몸 안에 중금속까지 쌓이게 한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2010년부터 2015년까지 일반인 870여 명을 상대로 추적 조사를 했더니,

애주가의 몸에는 술을 마시지 않는 사람보다 납은 54%, 카드뮴은 11%, 특히 수은은 89%나 더 쌓였습니다.

 

칼슘이나 철분이 주성분인 뼈와 같은 기관에는 몸속에 이런 성분이 모자라면 화학적으로 모양이 비슷한 수은 같은 중금속이 자리를 꿰차고 들어가 병을 일으키는 겁니다.

 

 

식약처는 흡연 역시 중금속을 축적시킨다며, 어패류와 우유 섭취로 체내 중금속 농도를 낮출 수 있다고 조언했습니다.

 

 

출처 : MBN뉴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