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동 좋아하시나요?

야구 동영상 NO! NO~ 야한 동영상 YES~

, 영화, 만화 등등 다양한 성인용 콘텐츠에서

쓰이고 있는 인물이 있습니다.

 

 

그 인물이 바로 어우동

 

남녀불문! 한 번쯤 들어 보셨을 거예요.

 

그래서 오늘은 실존 인물인 어우동에 관해 이야기해볼까 합니다.

 

 

 

어우동은 실존 인물일까요??

 

 

 

 

어우동의 본명은 박구마

조선 성종 시기의 인물입니다.

 

 

 

 

그렇다면 왜 어우동이라는 이름으로 칭해졌을까요?

 

 

 

 

어우동(於于同)

같이 어울려 통한다. 혹은 함께 어울렸다.

라는 뜻으로 별명같이 불린 이름이라고 합니다.

 

 

 

 

실록에 기록된 내용으로는 어우동과

통한 남자는 16이라고 합니다.

 

여러분이 생각하는 것보다는 적은 것 같죠?

 하지만, 대부분이 조선 시대의 고위층으로

능력 있고 부유한 남자들이었습니다.

 

 

 

 

어우동의 아버지는 박윤창

어머니는 정귀덕

오빠는 박성근

1 1녀의 장녀입니다.

 

남편은 태강수 이동으로 태종 이방원의 증손자라고 합니다.

한마디로 조선의 로열패밀리죠.

 

하지만, 태강수와 어우동은 이혼 문제로 성종 앞으로 끌려갑니다.

 

 

그 모습을 영상을 통해서 확인해볼까요?

 

 

 

 

 

 

남편에게 버림받은 어우동은 우리가 알고 있는

그 모습으로 세상을 살아가게 됩니다.

 

이런 말이 있죠?

‘코가 큰 남자는 00도 크다

 

어우동도 비슷한 일화가 있다고 합니다.

 

 

 

 

용재총화라는 조선 시대의 민간 풍속이나 문화 전반을 다룬 책에서

 

몸종 현비 문(問)

 

“한 남자는 젊어서 좋고 한 남자는 코가 커서 좋은데

어우동 마님께서는 어떤 남자를 취하겠습니까?”

 

어우동 왈()

 

나는 코가 큰 남자를 취할 테니 젊은 남자는 네가 취하도록 하거라

 

라고 하는 일화가 있습니다.

 

어우동도 코가 큰 남자를 좋아한 것이겠죠?  *^^* (므흣)(므흣)

 

 

 

 

대중적으로 어우동을 기생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기생이라고 신분을 속여야

남자를 편하게 만날 수 있기 때문이었어요.

 

 

 

 

어우동은 그 당시에 문신했었는데요.

자신과 통한 남자의 이름을 몸에 문신으로 새겼죠.

어우동만 문신한 것이 아닌 정을 통한 남자도

어우동을 문신으로 새겼어요.

 

김의향 같은 경우 에 새겼으며

박강창팔뚝에 어우동 이름을 새겼죠.

 

 

 

 

오늘은 성종 시대를 뒤흔든 어우동에 대해서 알아봤어요.

 

만약 어우동이 현대 시대에 살았다면

사회적인 시선에서 구속받지 않고

팜므파탈의 매력을 뽐내지 않았을까요?

 

 

다음에도 좋은 정보로 찾아오겠습니다.

 

 

 

 

< 다음 티스토리 >

 

이거 실화? '5분 만에' 만드는 이연복 셰프의 마파두부!

 

소문난 깔끔쟁이 서장훈, 고독한 계산러 되다? 리얼 마켓 토크쇼 "카트쇼"

 

 

< MBN 인턴 에디터 김동후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아래 배너를 눌러 다양한 포스트를 만나보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