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용인에서 일가족을 살해하고 뉴질랜드로 달아났던 김 모 씨가 뉴질랜드 현지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경찰은 곧 김 씨에 대한 송환 절차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뉴질랜드 현지 경찰은 현지시각으로 29일 오후 용인 일가족 살해 용의자 김 모 씨를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과거 뉴질랜드에서 저지른 절도 사건으로 덜미가 잡혔습니다.

 

김 씨는 현재 경찰서 유치장에 구금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씨가 체포되면서 미궁에 빠졌던 사건의 실체가 풀릴 것으로 보입니다.

 

관건은 김 씨의 송환 문제입니다.

 

범죄인 인도 절차에 따라 송환받는 절차가 있지만, 시일이 오래 걸립니다.

 

현재로서 가장 빠른 방법은 강제추방 제도를 이용하는 것입니다.

 

경찰이 외교부를 통해 김 씨의 여권을 무효화해 불법체류자로 만들어 뉴질랜드가 추방하도록 하는 것으로, 빠르면 열흘이면 한국 땅을 밟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문제는 김 씨가 뉴질랜드에서 절도한 혐의로 붙잡혔다는 것입니다.

 

뉴질랜드 사법 절차에 따라 김씨가 절도 혐의로 징역형을 받는다면 형을 모두 복역한 뒤에야 강제추방됩니다.

 

뉴질랜드 법원은 현지시각으로 30일 김 씨에 대한 구속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출처 : MBN 뉴스


 

 

 

 

댓글